close
PRESS
チュ・ギョンホ 人工知能専門家歓談会…「AIで経済/社会問題 解決」
DATE 2023.08.08VIEW 663

기재부 "산업혁신·삶의 질 개선에 적극적인 역할 모색"


[세종=뉴시스]임하은 기자 =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8일 인공지능(AI) 전문가들과 간담회를 열고 AI를 통한 경제·사회의 문제 해결책을 모색했다.

추 부총리는 이날 오후 정부서울청사에서 최재식 카이스트(KAIST) AI대학원 교수, 최정규 LG AI연구원 상무, 배순민 케이티(KT) AL2XL연구소장, 김병수 로보티즈 대표이사, 황영규 알체라 대표 등  AI 전문가들이 참석하는 간담회를 주재했다.

추 부총리는 "최근 AI 기술의 급격한 발달은 그 자체만으로 거대한 시장을 형성할 뿐 아니라, 우리 경제·사회 문제 해결에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특히 AI의 적용·확산을 통한 산업현장의 생산력 향상과 국민 일상생활의 질 제고 등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전문가들은 이날 간담회에서 "초거대 AI와 로봇 등 관련된 기술들이 급속도로 발달하고 있다"며 "의료·교육·돌봄·안전 등에 걸친 일상화도 가속화되고 있다. 이를 뒷받침하기 위한 정부의 적극적인 역할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정부는 이날 논의를 바탕으로 최근 신성장 4.0 전략 테스크포스(TF)에서 논의되었던 '전국민 AI 일상화 실행계획' 등 AI 산업 경쟁력 강화대책을 보완하고 발전시킬 예정이다.

기재부는 "향후에도 민간과 지속적인 소통을 통해 AI를 통한 산업 혁신과 국민 삶의 질 개선을 위한 정부의 적극적인 역할을 모색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전 글이 없습니다.
다음 글이 없습니다.